www.crediastar.com/kunwoo
Login
Join Member
백건우 Piano Contact this star
Rachmaninoff:Piano Concerto No.3,Ⅰ-Allegro Ma Non Tanto
01. Sonata No.29 in B flat ..
04. Sonata No.30 in E major..
Extreme Duo - ..
지용 Exhibition ..
백건우 & 파리오케스트라
슈베르트 방랑기 - 앙상블..
[라이브 지용 Live J..
Message from 익..

백건우는 15세 때 뉴욕으로 건너가 줄리어드 음악학교에서 로지나 레빈(Rosina Lhevine)과 런던에서 일로나 카보스(Ilona Kabos)에게 사사하고, 이탈리아에서 귀도 아고스티(Guido Agosti) 그리고 독일에서 빌헬름 켐프(Willhelm Kemff)에게 사사했다.

 

그는 나움버그(Naumberg)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했고, 부조니 국제 콩쿠르에서 골드메달을 받았다. 1972년 뉴욕 앨리스 툴리홀에서 라벨 전곡을 연주, 카네기홀에서 제임스 콘론(James Conlon)과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을 연주함으로써 뉴욕 데뷔를 했다.

1974년에는 런던의 위그모어홀에서 3회의 독주회와 1975년 베를린 필하모닉홀에서 독주회를 함으로써 유럽 무대에 데뷔했다. 그 후 지휘자 로린 마젤, 마리스 얀손스, 네빌 마리너, 볼프강 자발리쉬, 이르지 벨라흘로베크, 미하일 플레트네프, 드미트리 기타옌코, 블라디미르 스피바코프, 이반 피셔, 파보 예르비, 엘리아후 인발, 펜데레츠키 등과 협연했다.
또한 세계의 유명한 오케스트라인 뉴욕 필하모닉, 상트 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닉, 런던 심포니, BBC 심포니(1987년 ‘Last Night of the Proms’), 오케스트라 드 파리, 파리 내셔널 오케스트라, 베를린 심포니, 헝가리안 내셔널, 오슬로 필하모닉, 로테르담, 이탈리아 Rai 방송 오케스트라, 바르샤바 필하모닉, 잉글리쉬 챔버 오케스트라, 러시안 내셔널 필하모닉, 모스크바 필하모닉, 신도쿄 필하모닉, 요미우리 심포니 오케스트라, 쿄토 필하모닉 등과 협연했다.
2000년 10월 한국 연주자로썬 처음으로 중국 정부로부터 정식 초청을 받아 ‘중국 중앙 오케스트라’와 협연하였고, 2003년에는 프로코피예츠 서거 50주년을 맞이하여 베를린, 빌라노, 부다페스트, 북경, 동경, 오사카, 서울, 니스, 세비야에서 프로코피예프 피아노 협주곡 5개를 연주했다.
2004년 11월에는 차이나 필하모닉과 함께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4곡을 이틀에 걸쳐서 연주했고, 2004년 12월에는 펜데레츠키 피아노 협주곡을 마드리드에서 초연했다.
백건우는 국제음악 페스티벌인 베를린 축제주간(Berlin Festwochen), 엑상프로방스, 라 로크 당테롱, 라비니아, 모스틀리 모차르트, 콜마르, 몽트뢰, 두브로브니크, 올드버러 음악제, 모스크바 부활절 페스티벌 등에서 정기적으로 초청받고 있다.

그의 레퍼토리는 바흐에서부터 슈톡하우젠, 부조니에서부터 스크리아빈, 리스트에서 메시앙까지 대단히 광범위하다. 런던과 파리에서 6회에 걸친 리스트의 독주회를 함으로써 유럽음악계를 놀라게 했다.

 1996년 메시앙의 <아기 예수를 바라보는 20개의 시선>을 한국 초연했으며 2000년 아시아 초연으로 부조니 피아노 콘체르토를 서울에서 연주한 바 있다.

 백건우는 스크리아빈, 리스트, 무소르그스키 피아노 전곡을 녹음했고,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전곡(지휘_Vladimir Fedoseeyev for BMG)과 프로코피예프 피아노 협주곡 전곡 녹음을 했다.(1993년 프랑스 디아파종 금상, 누벨 아카데미 뒤 디스크 상 수상)
<데카> 유니버설 전속 아티스트로서 2000년 바흐-부조니 녹음, 2001년 포레(디아파종 금상 수상), 2003년 바르샤바 필하모닉과 함께 쇼팽 협주곡 전곡을 녹음했다. 2005년에 베토벤 소나타 32곡 녹음을 시작하여 2007년에 전곡을 완성했다.

 

Pianist Kun-Woo Paik

  

Kun-Woo Paik is considered one of the most important pianists of his generation.

“True, authentic virtuoso! The beast of the piano as well as the perfect musician.”-Le Figaro

“He can draw enough thunder to raise the phantom of legends,”-New York Times

“Is Paik a ‘new Busoni’?”-Fanfare

“Paik was simply phenomenal”-Frankfurt Allgemeine

  

Born in Seoul, Kun-Woo Paik’s first concert was at the age of 10 performing the Grieg Piano Concerto with the Korean National Orchestra. In the following years he has made his name performing several premieres such as Mussorgsky’s Picture at an exhibition.

At the age of 15, Kun-Woo Paik moved to New York to study with Rosina Lhevinne at the Julliard School and with Ilona Kabos in London. He also studied in Italy with Guido Agosti and Willhelm Kempff. Mr. Paik is the winner of the Naumburg and Gold Medalist at the Busoni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s and his international career took off following his first New York appearance, in which he performed complete piano works by Maurice Ravel at the Lincoln Centre and his orchestral debut at the Carnegie Hall.

In 1974 Paik made his European debuts with 3 consecutive recitals at the Wigmore hall in London, Following in 1975 by a recital at the Berlin Philharmonic. Since then he has closely collaborated with conductors such as Lorin Maazel, Mariss Jansons, Sir Neville Marriner, Wolfgang Sawallisch, Jiri Belohlavek, Mikhail Pletnev, Dimitri Kitaenko, James Conlon, John Nelson and Eliahu Inbal and performed with orchestras such as the New York Philharmonic, St. Petersburg Philharmonic, London Symphony, BBC Symphony (Last Night of the Proms 1897), Orchestre de Paris, Berlin Symphony, Hungarian National, Oslo Philharmonic, Rotterdam, Rai Italia, Warsaw Philharmonic and English Chamber Orchestra. He is also a regular guest artist of Music festivals such as Berlin Festwochen,  Aix-en-Provence, La Roque d’ Antheron, Ravinia, Mostly Mozart, Colmar, Montreux, Dubrovnik, Aldeburgh and Moscow Easter Festival.

  

He was the first Korean artist to be officially invited by the Chinese government in October 2000. The year 2003 was marked by the fiftieth anniversary of Prokofiev’s death. Paik has performed his concerti in Berlin and Milano, Budapest, Beijing, Tokyo, Seoul, Nice and Seville. Next season he has been invited to perform the complete Rachmaninov Concerto with the China Philharmonic in November 2004. Other forthcoming performances include an invitation from Mr. Penderecki to perform his new piano concerto under Penderecki’s baton.

  

His repertoire is extensive from Bach to Stockhausen, from Busoni to Scriabin, from Liszt to Messiaen. He created an important musical event with a series of 6 recitals in London and Paris dedicated to works for solo by Franz Liszt: “to play Liszt is for Kun Woo Paik is a mystical journey, a way of bringing his audience to the very heart of this work, to feel its fundamental pulse…” (Brigitte Massin in Le Matin). In the year 2000, he gave the Asian Premier of Busoni piano concerto in Seoul.

  

Kun Woo Paik’s numerous recordings include Scriabin, Liszt, complete works for solo piano by Mussorgsky, complete Rachmaninov’s Piano Concertos and “Rhapsody on a theme by Paganini” (under Vladimir Fedoseeyev for BMG.) His compete Prokofiev Piano Concerto recording received both the “Diapason d’ or” of the year in 1993 and “Nouvelle Academie du disque” Award in France.

  

As an exclusive Decca artist, to celebrate J.S Bach’s year in 2000, he recorded Busoni’s Transcriptions of Bach’s organ works followed by and album of Faure’s Piano works, which won all the major prizes in France. He recently released the complete works for piano and orchestra by Chopin with Antoni Wit and the Warsaw Philharmonic.

  

In 2005, Kun Woo Paik started new project to record all 32 Sonatas by Beethoven for Decca. First volume (Sonatas Nr.16~26) was released in August 2005. “Paik’s sense of drama, his wit, mastery of nuance, thoughtfully weighted chords and fleet-fingered virtuosity, all are remarkable.” (The independent)- Rob Cowan In 2007, Kun Woo Paik gave 8 consecutive recitals performing all Beethoven’s masterpiece.

  

Kun Woo Paik lives in Paris and is the Artistic Director of the Emerald Coast Music Festival in Dinard (France) and was made the “Chevalier de l’ ordre des arts et des letters” by the French Government in 2000.

 
“진실하고, 진정한 비르투오조이며, 위대한 음악인이다.” - Figaro
“전설의 유령을 부르는 천둥을 이끌어내는 능력을 가진 피아니스트” – New York times
“백건우는 부조니(Busoni)의 재생인가?”-Fanfare
“백건우는 한마디로 경이로웠다.” – Frankfurt Allgemeine
“진정한 비르투오조, 완벽한 음악가이자 건반 위의 야수, 이것이 바로 한국 출신의 피아니스트 백건우의 본질이다. ” -Le Figaro, January 1994
“백건우는 전설의 유령을 되살릴만큼 우렁찬 천둥소리를 그리면서도 그 안에는 고요와 평온이 깃들여 있다.” -The New York Times, November 1992
“백건우의 드라마적 감각(발트슈타인), 그의 유머, 뉘앙스의 완벽, 심중하고 무게 있는 화음 그리고 날아가는 손놀림의 묘기(열정), 모두 뛰어나고 너무나도 훌륭하다. 백건우는 아름다운 소리로 그 작품의 참뜻을 타협 없는, 완고한 태도로 풀어나간다.”-The Independent (Rob Cowan)
[FNN] 거장 백건우가 말한다 “거짓없는 음악은 거울과 같다”
[경향신문] 백건우 “연주의 핵심은 한마디로 진정성”
문화부, 피아니스트 백건우씨에 은관문화훈장 전달
피아니스트 백건우, 은관(銀冠)문화훈장 수여
축하드립니다...성공적으로 마치시길 기도 드립니다...**
정말 감동적이었어요..특히 예상치못했던 낭독과 연주는 정말 아름다움 ..
이스라엘 필하모닉 11월 13일 C석 & 14일 학생석 전석 매진되었..